[G Camp 컬럼] 1차 산업(농업)과 데이터와의 필연적 만남!

//[G Camp 컬럼] 1차 산업(농업)과 데이터와의 필연적 만남!

1차 산업(농업)과 데이터와의 필연적 만남!

IoT 기반의 농업 데이터 수집과 분석을 통한 정밀 스마트 농업 구현

IoT는 농부가 작물을 모니터링하고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큰 기회이고,  인공위성, 드론, 무선 센서 네트워크, 분석 농업 장치 시스템, 농장 관리 시스템, 농장 및 식품 관리 체인에 적용되는 빅 데이터는 모두 IoT 및 스마트 농업의 한 예이다.

세계 인구는 2050 년까지 90억을 넘어서 현재 인구의 1/3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러한 빠른 인구 증가세로 인해 추가 생산이 되어야 할 식량자원은 현 상황 대비 70 % 증가가  요구됩니다.

이 증가세는 결국 한정적인 토지, 물 및 기타 천연자원의 고갈로 인해 생산의 한계에 다다를 수 있고, 이에 향후 식량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서는 정밀하고 진화적인 농업 패러다임이 필요함은 누구든 공감하고 있을 것입니다.

금번에는 이런 필수 불가결한 문제 해결의 초석인 농업환경센서킷(IoT)과 농업 데이터의

상관관계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1. 사물인터넷(IoT)으로 농업 환경데이터 수집

사물 인터넷(IoT)은 데이터를 수집하고 교환할 수 있는 인터넷 네트워크 연결의 물리적 장치입니다.

IoT는 농부들이 작물을 모니터링하고 생산성을 높일 수 있는 기본적인 데이터 수집 시스템이고, 인공위성, 드론, 무선 센서 네트워크, 분석 농업 장치 시스템, 농장 관리 시스템, 농장 및 식품 관리 체인에 적용되는 빅 데이터는 모두 스마트 농업에 해당하는 한 부분입니다.

(1 : G-camp IoT : 농업환경 센싱킷)

위의 센싱킷(IoT)은 노지 환경과 수경 환경 구분 없이 농업환경을 센싱 할 수 있는 장치입니다.

우선, 작물 생산성에 큰 영향을 주는 환경요소들로 센서를 구성하여 실시간 농장 환경 데이터를 수집합니다. 모듈화된 로거함 단자는 작물별 및 재배방식별 필요한 환경 센서로 변환하여 농장별 맞춤 센싱이 가능합니다.

2. 수집된 데이터로 모니터링 대시보드 구현

위의 IoT로부터 수집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아래와 같은 대시보드를 구성합니다.

(2 : G-camp 플랫폼 : 온도,습도 관리현황)

위의 대시보드와 같이, 작물별 최적 대기 환경과 근권 환경을 설정해 놓은 후,  설정값 초과 시 농장주는 핸드폰을 통해 alert 문자를 수신하게 되고, 경보 문자와 해결방안을 수신한 농장주는 그에 따라 대응 행동을 하게 됩니다.

그동안 본인의 느낌과 관행으로만 진행해왔던 농업에서 정밀농업으로의 전환이 이루어지는 시점인 것입니다.

(3 : G-camp 플랫폼 : App. 및  Dashboard)

위 대시보드는 IoT에서 수집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최적 재배환경 분석기술을 통해 구현되는 서비스입니다.

위 대시보드를 통해 농장주는 본인의 핸드폰에서 농장의 모든 상황을 실시간 체크할 수 있습니다.

온도, 습도 이외에 병해충 징후와 냉해, 고온 해 등 미리 대처 가능한 정보들을 수신하여

병해충 확산을 미연에 방지하고 각종 상황에 따른 예측 대응을 할 수 있습니다.

이렇듯, 농장주는 설정된 최적 생육 환경과 각종 외적인 환경요소에 선제적 대응으로 인하여 생산성을 높일 수 있습니다.

3. 수집된 데이터를 통한 분석형 유통전략 구현

농장주는 이제 어떻게 팔지에 대한 생각을 하게 되면서, 지난해처럼 산지유통센터(APC)에 판매하기보다는 좀 더 높은 금액에 판매를 하려는 고민에 빠지게 됩니다.

( 4 : G-camp 플랫폼 : 유통가격 예측 Dashboard)

농장주는 작물의 올해 총 생산량 예측을 토대로 분석된 향후 유통 가격 예측을 통하여 수확 시기, 판매금액, 판매 공판장, 직거래 판매 여부 등을 결정하고 이익 실현을 하게 됩니다.

굳이 산지유통센터에만 의존할 필요가 없게 된 것입니다.

이렇듯, 농장주는 IoT로부터 수집, 분석된 데이터를 통하여 생산성을 증대 시키고, 객관적인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습니다.

이러한 농업환경 데이터가 축적이 되면 될수록, 데이터 분석을 통해 농업환경에 연관된 좀 더 정밀한 생산성 지표를 산출할 수 있게 됩니다.

결국 산출된 데이터에 기반한 정밀 농업은 창업농이나 귀농인에게 농업의 진입장벽을 크게 낮춰 줄 수 있는 효과를 주면서 생산성에도 많은 기여를 할 수 있게 됩니다.

거시적으로는 향후 해결해야 할 과제인 식량 부족에 대한 궁극적인 해결점을 찾을 수 있는 것입니다.

농업 빅데이터의 활용도는 무궁무진합니다.

빠르게 변해가는 세상에 발맞추어 1차 산업과 빅데이터와의 만남은 당연한 조합이 아닐 수 없고,  이를 적극 활용하려는 자세와 마음가짐이 변화의 시작입니다.

Let Data be useful for the SmartFarm!

#The30F(http://www.the30f.com/)

#GCamp(http://g-camp.co.kr)

About the Author:

Welcome to 'The30F'

Leave A Comment

The30F 소개

The30F 소개

The30F 소개

The30F 소개